• 중점 진료 질환
  • 녹내장
  • 백내장
  • 황반변성
  • 당뇨망막병증
  • 소아안과
  • TEL 051.757.6500
  • 진료시간
  • 오시는길
JEYE CLINIC
황반변성
황반변성의 증상
황반변성의 가장 흔한 증상은 시야의 중심부분이 흐리게 보이고, 물체의 형태가 비뚤어져 왜곡되어 보이는 증상입니다. 더욱 진행될 경우 심한 시력저하가 일어납니다. 반대편 눈의 시력이 좋은 경우, 한쪽 눈의 시력이 떨어지는 것을 일찍 알아차리지 못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황반변성의 진단
황반변성은 조기 진단과 조기 치료가 아주 중요한 질환입니다. 따라서 경험 많은 망막전문의와 좋은 진단장비의 역할이 필수적입니다.
안저검사 및 안저 촬영
황반변성의 유무를 확인하기 위한 가장 기본적인 검사입니다. 망막진료에 경험이 많은 안과의사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1. 무산동 망막카메라
    망막카메라를 이용하여 황반부를 촬영하여, 간편하게 황반변성 유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안과에는 산동을 하지 않고도 안저촬영이 가능한 무산동 망막카메라를 사용하고 있으므로, 산동으로 인한 환자분의
    불편감을 최소화하고 있습니다.
무산동 망막카메라
2. 망막 단층촬영(OCT, 망막 CT)
    황반변성의 진행 정도를 확인하고, 치료 경과를 판정하기 위해 필수적인 검사입니다.
검사장비 Zeiss OCT 5000검사장비로 촬영한 망막 단층면
  이와 같이 OCT는 황반변성의 진단 및 경과 관찰, 재치료의 필요성 확인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검사입니다.
3. 빛간섭 망막혈관 촬영 (OCT angiography)
    황반변성이 재발하면 망막에 물이 고이게 되는데, 이것은 신생혈관의 활동성이 증가하기 때문입니다.
    대개는 물이 고이기 전에 신생혈관이 먼저 커지게 되는데, 빛간섭 망막혈관촬영을 이용하면 물이 고이기 전 단계에서
    신생혈관의 재발을 미리 파악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조기 치료가 가능하므로 시력 악화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빛간섭 망막혈관 촬영은 조영제 주사를 필요로 하지 않으므로, 편리하게 검사를 할 수 있습니다.
Zeiss plex elite 9000 빛간섭혈관촬영기	/ 습성황반변성에서 관찰되는 맥락막 신생혈관
4. 형광 안저혈관 조영술
    조영제를 이용하여 망막혈관의 이상 유무를 확인하는 방법입니다.
    '신생혈관'이 자라는 '습성 황반변성'의 진단 및 경과 관찰에 필수적입니다.
Heidelberg 형광안저 촬영기 (HRA-2)
    제안과에는 독일 Hedelberg사의 최신 형광안저촬영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레이저를 이용하여 망막혈관을 촬영할 수 있으므로, 촬영시의 환자분의 불편감을 최소화하고, 고해상도의 혈관 영상을
    얻을 수 있습니다.
    대학병원급에서 사용하는 최고의 형광안저촬영기입니다.
황반변성의 자가진단
황반변성이 있는지 자가진단할 수 있다?
그렇습니다.
암슬러 격자를 이용하여, 황반변성의 발생 및 악화를 어느정도는 자가진단해 볼 수 있습니다.
암슬러 격자
바둑판 모양으로 되어 있으며, 황반부의 이상을 자가 진단할 수 있는 가장 간편한 검사법입니다.
바둑판 모양의 중심을 바라볼때, 보이지 않는 암점이 있거나, 선이 휘어져 보이면 황반부에 이상이 있을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암슬러 격자 자가 진단법
- 중심부의 선이 휘어져 보인다.
    황반부의 형태에 변형이 올 경우 이와 같이 물체가 왜곡되어 보일 수 있다.

- 중심 암점
    황반부의 망막세포층에 손상이 있을 경우 해당하는 부위는 보이지 않아 암점, 혹은 시야결손으로 나타난다.

- 물체의 왜곡과 중심 암점이 함께 나타나기도 한다.
암슬러 격자 자가 진단법
암슬러 격자를 이용하면 다양한 망막 질환의 유무를 간편히 자가 진단해 볼 수 있습니다. 물론 황반변성 이외에도 다양한 망막 질환의 조기 발견에도 도움이 됩니다. 이상이 느껴진다면 전문적인 진단이 필수적입니다.
황반변성이 왜 생기는거죠?
망막 아래쪽에 노폐물이 쌓이고 맥락막 모세혈관이 위축되면서 이로부터 영양을 공급받은 망막신경세포가 위축되거나, 맥락막의 비정상적인 혈관이 생기고, 이 혈관에서 누출된 혈액이나 액체가 시력저하를 유발하게 됩니다. 가장 큰 원인은 노화입니다. 그 외에 고지방·고열량 식습관, 흡연, 염증, 스트레스, 고혈압, 비만, 혈중 콜레스테롤, 심혈관계 질환, 황반변성 가족력 등의 요소들이 영향을 미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 외에도 고도근시나 원인불명인 경우도 있습니다.
치료을 하면 완치가 되나요?
현재 완치는 불가능합니다. 빠른 진단으로 조기에 치료를 하여 더 이상의 진행을 막는 것이 가장 큰 목표입니다.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 실명할 수 있는 질환입니다.